본문 바로가기
Living in America/Male and female psychology

썸남, 썸녀 중요한 행동 5가지

by Deborah 2020. 11. 29.

어느 날 검색어로 들어온 썸남, 썸녀의 행동이 궁금하다는 내용이 있었다. 대충 그들의 행동을 요약해 본다. 지금 썸을 타고 있는 당신 그 사람의 심리가 알고 싶다면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할 중요한 5가지를 공개한다.

 

 

1. 예전에 하지 않는 행동을 한다.

예를 들면 예전 같으면 이렇게 했을 판단적 내용이 뒤집어지는 행동을 할 때이다. 즉 예상하지 못한 행동을 했을 때의 상황을 자세히 지켜보면 이 사람이 나에게 관심이 있는지 알 수가 있다.

 

 

2. 신체적 거리가 가까워진다.

남자와 여자는 신체적 거리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즉 상대가 정말 마음에 든다면, 당연히 가까이하고 싶은 심리가 있다. 어떤 상상을 하든 그것은 피할 수가 없다. 그냥 은근 실적 가까이 다가오는 그런 느낌의 신체적 거리는 당신에게 관심이 있다는 표시다. 말로 표현하지 못하는 신체적 언어로 알 수가 있는 썸을 타고 있다는 징조다. 이것을 잘못 해석하면 성추행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썸을 탈 때는 절제적인 신체적 거리가 필요하다.  굳이 상대에게 거부감을 주지 않아도 느낌으로 알 수 있는 신체적 거리감으로 그 사람의 관심사를 알 수가 있다.

 

 

3. 상대의 편을 들어준다.

썸을 타고 있다고 생각하는 상대방이 하는 행동 중 하나가 무슨 일이 있으면 꼭 당신의 편을 들어준다는 것이다. 좋아하는 사람이 억울하거나 위험한 사정에 있다면 그곳에서 당당히 당신의 편이 되어 준다. 즉, 난 당신의 편이고 늘 이렇게 지켜 주고 싶고 함께 하고 싶다는 간접적 표현이기도 하다.

 

 

4. 문자의 내용이 길어진다.

썸을 타고 있다고 생각되는 사람의 문자를 자세히 보라. 그것으로 간단하게 판단할 수가 있다. 간단하게 이야기할 문장도 길게 오래도록 이야기를 하고 질문을 단답형보다는 길게 자신의 생각과 상대의 마음을 알고 싶어 하는 문자 메시지가 있을 것이다. 이런 사인이 바로 그린 나이트 즉 이 사람은 나한테 관심이 있다는 사인이다.

 

 

 

5. 칭찬을 자주 해준다.

상대가 예쁘고 사랑스러우면 자연스럽게 나오는 인간적 심리 중 하나가 칭찬이라는 것이다. 무엇을 입고 와도 늘 예쁘다고 말해주고 멋지다고 말하는 상대는 당신에게 관심 있다는 것이다. 그냥 영혼 없는 말을 하는 사람은 거의 없다는 것이다. 칭찬도 목적에 따라서 다르겠지만, 자신이 좋아하는 상대에 대한 이런 썸을 타고 있는 느낌을 감출 수가 없기 때문이다. 

 

 

 

반응형

댓글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