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에서 살고 있는 공주가 여기 있다. 인간들은 나를 공주라고 부른다. 나는 그 세계에서 귀요미로 통하고 있다. 나의 예쁜 외모에 반하는 인간은 많다. 하지만 나의 사랑을 받는 사람은 정해져 있다. 나의 주인이라고 불리는 이 집에 살고 있는 사람이다. 난 그 인간과 함께 살고 있다. 인간 세상은 신기하다.

 

 

 

우리 동물 세계와는 다른 것을 안다. 아주 쉬운 문제도 너무 복잡하게 풀고 있다. 할머니는 나의 엄마이지만 늘 내가 원하는 데로 들어주지 않는다. 나와 말이 안 통하는 할머니는 어떨 때는 밉다. 하지만 할머니 미움을 사지 않기 위해서 늘 조심하고 위장 전술을 잘 쓰고 있다. 그래야 간식도 먹고 대우를 잘해준다.

 

 

 

나는 간사한 인간과 함께 살고 있는 공주다. 다시 말하자면 인간이 나를 공주로 만들었다. 하하하 다들 나를 공주로 부르고 있지만, 사실상 공주의 대접은 못 받고 있다. 개 취급을 받고 있는 신세다. 나는 인간의 애완견이기 때문에 그렇다. 인간은 오늘도 나를 가지고 논다. 나는 그런 그들의 놀이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마음은 없지만 간식을 먹기 위해서는 동참을 해야 한다.

 

 

이것이 인간과 함께 살아가는  일상이다. 

 

간식 줘.

안 줄 거야?

넌 뭐해. 왜 사진을 찍고 그래? 응?

 

예쁘게 기다리자. 그러면 콩고물이라도 떨어지겠지.

왜 오늘 내가 예뻐 보이지 않냐?

사실은 새로운 인간이 내게 옷을 선물했다. 하지만 이 옷은 별로 마음에 안 든다. 옷 대신에 간식을 주지.

자 이렇게 입고 있어. 

음. 이건 뭐지. 냄새부터 맡고 보자.

할머니. 간식 줘. 

자 가만히 있어야 해.

말 잘 듣나 보자.

할머니 날 테스트하고 계심.

먹을 것을 내놔라.

기다려도 인간은 간식을 내놓지 않는다.

어떻게 해야 할까?

왜 불편하게 무릎이냐고.

할머니야. 간식.. 내 간식.

얌전히 있어야지

할머니 말 그만 하시고 간식이나 챙겨 주세요.

키스를 해주면 간식을 주시려나.

그래도 간식 안 주고 있다. ㅠㅠ

할머니 뭐하시나요?

할머니 너무 하십니다.

할머니 저 삐졌어요.

넌 뭐하는 인간이냐?

그래 사진 찍는다고 너도 수고 많다.

여기저기 인간들 천지다.

간식은 주지 않고 다들 이야기하느라 정신이 없다.

간절히 기다리는 나의 간식 시간. 정말 먹을 수 있을까?

결국 할머니가 간식을 하사 하셨다. 할머니 성은이 망극하옵니다. 

 

 

공주는 간식 하사를 받자 기쁨이 넘치듯 꼬리를 흔들고 난리 블루스를 치고 있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엠제이mj 2021.01.15 12: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예쁘고 귀엽네요 우리 아들이 강아지를 너무 좋아하는데요~^^

  3. 지후니74 2021.01.15 12: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털도 복스럽고 귀엽습니다.

  4. jongpary 2021.01.15 12: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글 진짜 잘 쓰시네요...이런 글은 구독입죠..ㅋ

  5. 『방쌤』 2021.01.15 12: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너무 귀엽네요.
    하트무늬 옷도 너무 잘 어울리구요.^^
    우리 방방이는 아직 옷을 너무 싫어해서,, 걱정입니다.

  6. gracenmose 2021.01.15 12: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강아지 너무 귀엽습니다! 옷도 너무 앙증맞게 입었고.. ㅎㅎ

  7. 연풍연가99 2021.01.15 14: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애완견에게 간식과 소통은 정말 중요한 것 같아요.
    저는 간식 줄 때 일부러 애를 태우면서 주는데, 너무 괴롭힌다는 생각도 잠깐 들었습니다. ㅎ

  8. Za_ra 2021.01.15 16: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귀여운 요크셔네요~~~
    사랑 받으면서 자라는게 눈으로 보여집니다~

  9. 싸나이^^ 2021.01.15 16: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할머니의 사랑을 너무 많이 받으면서 사는거 아닌가요 ? ㅎㅎ
    강아지도 사람도 너무 잘해주면 오히려 해가 된다고 하네요...ㅎㅎ

    코로나 조심하시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10. 피치알리스 2021.01.15 16: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크셔가 참 귀엽네요. ^^ 요즘들어 반겨견을 두고 싶다고 종종 생각하는데 식구로 맞이할 준비를 천천히 하고 있습니다. ㅎㅎ

  11. 에스델 ♥ 2021.01.15 16: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옷입은 모습이 너무 귀엽습니다.^^
    간식이 최고지요.ㅎㅎ

  12. 라디오키즈 2021.01.15 17: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옷도 예쁘고 똘망똘망한 눈망울도 참 예쁘네요~^^

  13. 계리직 2021.01.15 18: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간식이 좋긴 좋네요 ㅎㅎ
    너무 귀엽습니다!! 진짜 간식때문에 사진도 찍고 고생했네요 ㅎㅎ
    너무 귀여워서 그래도 계속 사진찍고 싶어질거 같습니다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14.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21.01.15 19: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간식을 간절히 구하는 요크셔... 너무 귀엽네요.ㅎ

  15. 오렌지훈 2021.01.15 19: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크셔 오랫만에 보네요
    귀엽고 이쁘네요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16. 이소른 2021.01.15 21: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히히 너무 귀여워요ㅠㅠ 잘보고가용

  17. 카야의 평범한 일상 2021.01.15 22: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분명히 강아지들도 생각이란 걸 하고 있을거예요 ^^
    공주 너무 귀엽네요 ^^

  18. 피터팬의 소풍 2021.01.15 23: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ㅋㅋㅋ 너 뭐하는 인간이냐?ㅋㅋㅋ
    견공이 아폴로 말고 또 있네요.
    오늘은 데보라님을 통해 견공의 생각을 보았습니다.ㅎ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19. 실버키 2021.01.15 23: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ㅋㅋㅋ 간식이 최고인

  20. ❤️ 고퀄리티 2021.01.16 00: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멍뭉이가 완전 귀여운데요~
    요크셔 테리어 강아지들이 사랑받는 이유가 다 있어 보입니다

  21. 애리놀다~♡ 2021.01.18 04: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크셔 공주님이 할머니 사랑을 듬뿍 받는군요.
    이렇게 귀엽고 애교도 많으니 간식도 잘 받고, 간식주시는 할머니도 행복하시겠어요.
    공주님의 하트 옷이 미모를 더 돋보이게 하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