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elebrities/Celebrity Female

Mahalia Jackson 마할리아 잭슨

by Deborah 2021. 2. 20.

마할리아 잭슨은 한국의 위키 표현에 의하면 그녀는 찬송가의 여왕이라는 호칭을 붙였다. 그 말이 무색하지 않는 이유는 바로 그녀의 60년 인생을 찬송가라는 장르 하나로 성공한 가수이자 인권 운동가로 알려진 미국인이 무시 못할 그만한 저력을 가진 인물로 알려졌다. 그녀의 대단한 음악적 소질과 파워는 바로 인생의 역경을 견디어 낸 결과가 아닌가 한다. 이제 그녀가 어떤 삶을 살았는지 한번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

 

 

그녀는 5살 때 어머니의 임종을 마주했다. 그녀의 어머니는 헌신적으로 예수님의 가르침을 가르쳤다. 하지만 시대적 불합리에 모든 것이 불평등했다. 왜냐하면 그녀는 흑인이라는 피부색의 인종을 가지고 태어 나서 제대로 된 인권적 생활을 못하는 환경을 발견한다. 그 당시는 흑인이라는 이유로  투표하는 것도 불법, 학교에서 백인과 같이 있는 것도 불법, 그들과 같은 곳에서 물을 마시는 것도 불법, 차를 타도 흑인 좌석이 따로 있을 만큼 부당한 대우를 받았던 시절이 있었다.

 

 

그런 시절 그녀의 유일한 즐거운 마음을 준 곳은 교회였다. 그곳에서는 차별도 없었고 하나님의 임재하심과 축복을 받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그녀는 노래를 부르면 온 몸으로 찬송을 불렀다. 그녀의 온몸이 전율을 일어나는 것을 주변 사람은 보고 하나님을 임재함을 느꼈다. 순복음 교회의 캘리포니아에서 새로운 운동이 일어난다. 성경적 하나님을 향한 즐거운 노래가 시작된다.

 

 

그녀는 말했다. "다른 사람처럼 교회에서 노래 부르는 것은 내가 아니다. 내가 부르는 노래는 하나님을 향한 몸부림과 열정을 담은 음악이었다."  그녀는 14 살 때 하나님을 영접했다고 한다. 주변인은 재즈를 음악을 권유했지만 거절해 버린다. 그녀가 하는 음악에 대한 자부심이 있고, 그 당시 루지애나에서는 프로 가스펠 가수로 알려졌다. 그리고 15세 때는 북쪽 시카고로 자유를 향해 갔다. 어린 15살의 여자로 백인의 하인으로 일을 하게 된다. 집안 청소하는 일을 했다. 그곳에 있는 교회를 갔더니 모두가 그녀의 노래하는 것을 보고 놀라울 정도였다 한다.

 

 

잔슨 싱얼스에 합류하게 되었고 솔로로 교회에서 노래를 활동을 한다. 그녀의 찬송가는 전통적 노래의 리듬을 무시하고 즐거운 리듬식으로 재 해석해서 불렀다고 한다. 모든 사람들에게 인상을 주고도 남았다. 그녀의 나이 16살, 150달러 받을 정도로 프로가 되었다. 그녀는 오로지 한 사람의 음성만 들었다. 그것은 마음의 소리를 주는 하나님의 음성이었다.

 

 

블루스 싱어 올더 타임이라고 평을 받았다. 그때는 그런 음악을 받아 드리지 않았다. 그녀는 블루스 가스펠 장르의 선구자가 되었다. 보통 사람은 이해하지 못했던 시대를 뛰어 넘어선 대단한 음악이었다. 주변인은 그녀가 영혼의 음악을 판매하는 것을 원했다. 하지만 그녀는 상업화된 음악을 하기 싫었다. 아무나 그녀의 음성을 카피를 할 수 없을 정도의 대단한 파워를 자랑했다. 그가 믿는 종교와 음악을 동시에 즐기고 있었다.

 

 

그녀의 음악은 마음의 기운을 불어넣고 생명을 살리는 영혼의 찬송가를 불렀다. 종교 음악의 생명을 불어넣어 준 음악을 한 것이다. 새로운 그녀의 시도가 많은 사람의 마음을 움직였다. 하나님을 찬양하는 음악의 즐거움을 세인들 가슴에 선사한 인물이었으며, 20살 때는 흑인 교회에서 노래를 한다. 미시시피의 부흥회 장소에도 노래를 하고,  그곳의 여러 사람에 영향력을 행사할 정도 었다. 많은 사람들은 그녀의 레코드를 듣고 울기도 했다. 그만큼 마음을 움직이는 음악을 했다는 증거였다. 데카 레코드사는 대중적 음악을 하기를 원했지만, 그녀는 가스펠 음악을 하기를 고집했다.

 

Just over the hill, there's a city called heaven. (저 언덕 건너편에 천국이라 불리는 도시가 있다.)

 

 

그 당시, 그녀는 가스펠 음악의 아이돌 같은 존재 었다. 그녀는 레코드를 상업성을 향한 커리어로 바뀌는 것을 거절했다. 그런 이유로 리코딩 사의 불합리한 보이콧으로 인해서 7년간 그녀는 리코딩을 할 수 없다고 말을 한다. 그녀의 리코딩을 금지된 상태에서 콘서트를 하기 시작한다. 그녀의 남편은 상업적으로 성공할 수 있음에도 거절하는 것이 못마땅했다고 한다. 결국 그들은 이혼을 하게 된다.

 

 

유럽의 제2차 세계 대전이 될 당시, 30년 중반 레코드를 내놓기 시작한다. 라디오 회사에서 레코드를 시작했는데 이것이 센세이션을 일으키고 있었다. 수만 장의 레코드가 판매되는 기이한 현상이 발생된다. 예전은  마피아 단체가 쥬 박스를 관리를 했는데, 그곳에서도 마힐리아 잭슨의 노래를 연주하게 한다.

 

 

그녀는 음악적 성공을 대변하기라도 하듯이 1951년 카네기 홀 무대는 두려움이 있었지만 그 무대는 가스펠의 아름다운 멜로디로 채워졌다. 가스펠 노래 콘서트에서 나가서 승리를 거두기도 했었다. 암에 걸리게 되어 힘든 일생을 보내면서 결국 장폐색 수술을 하다 1972년의 1월 27일 음악 인생을 마감하게 된다. 그녀의 나이 60세 아름다운 천상의 목소리로 하나님만 찬양했던 신념의 여 가수는 그렇게 하늘의 별로 남게 된다.

 


 

아름다운 천상의 목소리에 빠져 들어 보자.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 없는 음악이었다.

 

Go Tell It On The Mountain

 

If I Can Help Somebody

 

 

Mahalia Jackson-Amazing Grace

 

Mahalia Jackson - PRECIOUS LORD, TAKE MY HAND

 

 

Mahalia Jackson - Trouble of the World

 

 

His Eye is on the Sparrow

 

 

I Believe

 

 

반응형

댓글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