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주유소는 이렇게 편의점과 같이 운영을 한다. 오늘 황당한 일을 경험했다. 잠시 주유소 편의점 안에 들어갔었는데, 거기에 어떤 외국 분이 신생아 1주일 된 아기인 것 같았다. 아기한테 하는 이야기와 시어머니 이야기를 듣고 경악했다.

아기 엄마: 우리 아기는 외계인처럼 생기지 않았나요?

가만히 아가를 쳐다보니 외계인보다는 갓 태어난 지 1주일밖에 안된 아가였다.

필자: 어머나. 아기 참 예뻐요.

아기 엄마: 아니에요. 아기가 외계인 닮았어요. 이상해요.

아기를 쳐다보면서 말해준다.

필자: 아가야. 넌 참 예쁘단다. ^^

아기 엄마: 외계인 같은데 아닌가요?

필자: 아기한테 예쁜 말 많이 해줘야 해요. 예쁜데요.

필자의 말을 무시하고 가게 주인하고 이야기를 한다.

 

아기 엄마: 저는요 아기를 시엄마한테 맡기지를 못해요.

가게 직원: 왜요?

아기 엄마: 우리 시엄마는 아기를 돌보라고 하면 5분도 안되어서 아기를 안고 마약을 하고 있어요.

헉. 이 말을 듣는데.. 세상에나 정말 내가 외국에서 살고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드는 동시에 어떤 정신을 가지고 있는 시 엄마일까 궁금했다. 도저히 필자의 상식으로 이해가 가지 않았다. ㅠㅠ 아기 엄마가 가게를 요란스럽게 빠져나간다. 그 후, 필자는 가게 직원한테 질문을 했다.

필자: 아니.. 저기 아기 엄마 하는 말이 사실인가요? 시엄마가 아기를 돌보면서 마약을 한다는 사실이요.

가게 직원: 사실 맞을걸요. 요즘 그런 분들 많아요. 아기를 그냥 밖에 두고 안에서 마약 피우고 해서 문제를 일으킨 분들도 많아요. 제가 알기로는 한두 명이 아닌 것으로 알아요.

 

어마나. 세상에나. 이런 경우는 처음 들어 보는지라 정말 황당하고 이상한 나라에 와 있는 느낌이다. 이 나라 사람들 정신세계는 도저히 이해도 안 되고 상식적으로 설명이 안 된다. 아기가 무사할까? 안전해야 할 텐데.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 세상에는 많은 아이가 태어난다. 그들이 어떤 부모를 원해서 태어나는 것이 아니지만, 아기를 외계인이라 표현하는 엄마나 마약을 하는 시엄마를 둔 환경이라면 알만 하지 않는가. ㅠㅠ 세상에는 이런 사람도 있다. (미국인의 사고방식이 다 이렇다는 것은 아니다. 한 단면을 알려주는 사례를 목격했다. 충격이었다.)


 

미국의 주유소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피터팬의 소풍 2020.09.11 23: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같은 나라안에서 다른 정신세계를 살아가는 사람들이 많네요.
    이건 엄마의 생각이나, 할머니의 마약이나 아기한테 대물림 되지 않을까 무섭네요.ㅠㅠ
    경제적이나 군사력으로 선진국이지만, 국민들까지 선진국은 아닌가봐요.
    같은 나라에서 사시는 데보라님도 정말 큰 충격이셨겠네요.
    좋지 않은 거 보지 마시고 항상 데보라님 가정에 행복만 있길 바라겠습니다.

  3. jshin86 2020.09.11 23: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물론 있지요 그런분들은 어디에 어느나라에서 나요.

    술, 마약,담배 다 같은거 같아요 아기 옆에서 그런다면요.

  4. 언더워터 2020.09.12 00: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세상 가장 아름다운 아기앞에서 아기의 미소에 취하는것을 선택하는것이 아니라 마약을 선택하는 사람도 있군요 ㅜㅜ 슬프고 또 무서운 이야기입니다!

  5. 유공실 2020.09.12 01: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상식 밖의 일이 일어나는 곳이네요 ㄷㄷ

  6. 핑구야 날자 2020.09.12 06: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기만큼 예쁜 것은 없는 거 같아요 함부로 말하는 것은 정말 상대방에게 큰 상처를 주기도 하지요

  7. 공수래공수거 2020.09.12 07: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리 상식으로는 정말 이해가 안 됩니다..
    거기에다 자기 아이를 외계인... ㅡ.ㅡ;;

  8. 참교육 2020.09.12 07: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마약과 총기류, 인종차별.. 마냥 살기 좋은 이상적인 사회는 아닌것 같습니다

  9. 버블프라이스 2020.09.12 07:5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국 주유소는 편의점과 붙어잇군요? 오늘 처음알앗습니다. 마약은 충격이네요;;

  10. 하늘빛_celestial light blue 2020.09.12 08: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정말 뭐지 싶은 마음이 드네요.....하하.... 그리고 정말 이런일이 있다는 사실이 놀랍네요...*_*

  11. 봉이아빠요리 2020.09.12 11: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국은 참....

  12. 로안씨 2020.09.12 14: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국의 문제가 마약과 총기류가 제일 문제이기는 합니다
    그만큼 위험다는 점도 어쩔 수 없지만서도요
    음.... 그런데 진짜 인종차별은 어느 곳에 가나
    맞찬가지로 존제하는 것 같습니다..
    미국 뿐만이 아니라도 말이죠 ㅜㅜ

  13. honey butt 2020.09.12 14: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그놈의 약.... 마약종류를 아무렇지 않게 다루고 구입하는 걸 보면 외국이구나...하고 느끼죠. 그래도 아기 앞에서 그건 진짜 미친 것 같네요. 상식이 없군요..

  14. 선한이웃moonsaem 2020.09.12 14: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기가 자라라 환경이 염려스럽네요.
    엄마는우울해 보이고 할머니는 마약하고...
    아기가 열아간 환경을 잘 이기고 잘 컸으면 좋겠스니다.
    아기들이 부모를선택 할 수 없이 일방적으로 태어나는데
    아기 입장에서 보면 참 속상하네요.ㅜㅜ

  15. 꽃님이. 2020.09.12 15: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국 생활의 모습들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16. 오렌지훈 2020.09.12 18: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자식은 부모 닮는데~ 그럼 엄마가 외계인이겠네요
    자기자식은 망둥어도 이쁘다고 하는데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17. mystee 2020.09.12 20: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에게는 이국적인 주유소의 풍경은 보기 좋지만,
    그 안에는 말도 안되는 손님이 있었네요.
    엄마는 자기에게 외계인이라고 하지, 할머니는 자기를 안돌보고 마약을 하지..
    뭘 보고 자랄지 걱정이 됩니다.

    제가 올린 일본 광고가 생각나네요.
    우는 아기 옆에서 마약하는 광고..

  18. 누룩 2020.09.12 23: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국에서 간호사 하시는분 이야기 들어보면 마약하는 임산부에게서 신생아가 태어나면 아이가 금단증상으로 손발을 덜덜덜 떤대요ㅠ 참 슬픈 현실입니다

  19. sword 2020.09.13 15: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초반 대화를 보면서 아이를 낳고도 자신의 아이가 예쁘지 않고 정도 안가서 방황하는 엄마인줄만 알았는데...
    내용이 너무나 충격이네요 ㄷㄷㄷ

    저도 밴쿠버에서 엄청나게 많은 마약쟁이들과 길거리에서 마약으로 정신을 잃은 사람을 보곤 하지만
    와 신생아를 안고도..... ㅠㅠㅠㅠㅠㅠㅠ 너무나 충격입니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20. T. Juli 2020.09.14 02:5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다국적 나라므로 수준이 낮은 사람도 많은 느낌입니다
    아이 보호도 정말 한심하네요

  21. 싸나이^^ 2020.09.14 09: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손주를 안고 마약을 ? ㅠㅠ""
    그리고 갓태어난 아이는 얼굴이 이상하게 보일 수 있는데 그렇다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