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변신은 무죄

아라는 자신이 예쁘지 않다고 생각한다. 정신과 약 때문에 몸무게가 많이 불어 났다. 이제는 맞는 옷도 없다 ㅠㅠ 그래서 쇼핑을 하자고 하던 아라가 예쁜 옷을 보러 가자고 했다. 들렸던 곳은 아라의 마지막 군..

deborah.tistory.com

위의 글을 통해서 아라의 파티복이 등장했다. 우리 아라의 파티복 가봉을 끝을 맺고 집으로 드레스를 모셔왔다.

어머 낫 몰랐네

나도 찍혔다. 하하하

신발을 보니 탐이 났다.

가게 직원한테 작은 사이즈를 달라고 했더니

사이즈 6 밖에 없다고 한다.

사이즈 6 구두를 신어보니 안성맞춤은 아니지만 신어도 불편함이 없었다.

그래서 구두도 우리 집으로 모셔왔다.

무슨 이야기인가 했을 거다. 구두, 옷, 파티복.. 이런 일상적인 변화에도 우리 여자들은 늘 꽃이 되길 원한다. 그래서 우리 아름다운 여성분들을 위한 노래를 몇 곡 선곡해본다. 노래와 함께 들어보는 여자의 변신은 무죄였다.

 


 

BTS JUNGKOOK - OH HOLY NIGHT

BTS의 정국이 들려주는 거룩한 밤은 눈이 내리는 고요한 밤에 들어보면 마치 꿈길을 걷듯이 마음은 이미 라라 랜드로 향하고 있었다.


Christmas Time Is Here - Daniela Andrade

다니엘라 안드라데의 노래는 처음 들어 보는 보컬이었는데 이웃님 블로그를 통해서 알게 되었다. 아름다운 멜로디가 마치 그녀가 말해준다. "당신은 충분히 아름답고 사랑스러워요."라고 속삭이는 설득력 있는 멜로디에 나도 모르게 빨려 들 것 같았다.

 

 

다니엘라 안드라데 Daniela Andrade - Fin

이 블로그의 포스팅들은 PC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모바일로 보시는 분들에게는 줄 바꿈이나 문단의 나눔 등이 어색하게 보일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Justin Higuchi You've been waiting so long I see it, li..

mystee.tistory.com


 

Bette Midler - the Rose

꽃이라면 뭐니 해도 장미가 제일이 아니던가. "The Rose"곡은 고전적 명곡으로 우리 심금을 자극했던 노래었다. 세월이 흘러도 퇴색되지 않으며 생명력이 오래도록 지속되는 그런 곡이었다. 누구나 사랑과 누구나 이쁨을 받기를 원한다. 우리는 각자 사랑에 대한 책임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사랑은 꽃처럼 가꾸는 것이다. 하물며 정원에 피어나는 들꽃도 하늘의 보살핌이 없이는 죽고 만다. 아름다운 그대들을 위한 곡이다.


 

 

Katy Perry - Firework

"Firework"을 통해서 당신의 삶에 반짝이는 불빛을 보았는가. 아름다운 그대에게 사랑으로 전하는 마음이 함께 했던 노래이고 들어 볼수록 용기를 주는 그런 파워풀한 곡이었다.


 

Idina Menzel & Michael Bublé - Baby It's Cold Outside

"Baby It's Cold Outside" 오. 역시 마이클 부블 레다라는 느낌을 받게 했던 멜로디로서 사람 마음을 가지고 놀듯 아름다운 음들이 내 마음속에 핏줄기를 타고 오르는듯한 타오르는 따스함과 사랑이 전달되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후미카와 2019.12.08 17: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우~ 아름다워요. 살이 쪘다고 하지만 여자는 자신의 살찐곳 같은 단점만 보이나 봐요. 걱정말아요. 저 같은 다른 사람의 눈에는 매력적이고 예쁜 아라양이 보여요~라고 알려주세요

  3. 시크릿리치 2019.12.08 18: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드레스 멋지네요~
    주말 마무리 잘하세요 ^^

  4. * 춘호의 여행일기* 2019.12.08 18: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파티문화가 완전 부럽습니다.
    드레스와 신발이 잘 어울리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soo0100 2019.12.08 22: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무죄 맞습니다 ^^
    이런 파티 문화가 한국에도 잘 정착되면 좋겠어요~

    • Deborah 2019.12.09 05: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래요
      한국도 파티를 하죠?

    • soo0100 2019.12.09 11: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한국에서는 가정 집에서 파티를 한다는 분위기가 잘 없는거 같습니다. 점차 집뜰이도 없어지면서 외부 식당에서 돌잔치 혹은 행사를 하는데, 이것도 파티라고 할수는 있겠네요. 친구들끼리 룸을 얻어서 하는 파티도 있습니다. ^^

    • Deborah 2019.12.09 12: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개인 생일파티와 집안에서 식구 끼리 하는 파티도 여기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은 돌잔치는 없습니다. 문화적 차이가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파티는 주로 직장이나 친구들이 모여 프라이빗 룸을 예약해서 합니다. 낼 포스팅에 파티 관련된 내용을 포스팅 할께요. 지금은 파티 끝나고 집으로 가는 중이에요.

  6. 봉리브르 2019.12.09 07: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즐겁고 행복한 기운이
    마구마구 풍겨나옵니다.
    아름다운 곡들도
    하나하나 잘 들어보겠습니다..^^

  7. peterjun 2019.12.09 09: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꽃이 되길 원한다..... 이 멘트가 참 예쁘네요.
    제 막내 동생도 그랬으면 좋겠어요. ^^
    너무 선머슴 같이 하고 다니거든요. ㅎ
    아라 따님의 파티 드레스 잘 어울려요. ^^

    • Deborah 2019.12.09 18: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동생분이 있군요. 늘 예쁘고 아름답다는 말을 해주세요. 그럼 용기를 얻을수 있습니다. 요즘은 어떻게 지내고 있나요?

  8. 실버키 2019.12.09 09: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라님의 즐거운 파티가 되시길 ^^ 벌써 드레스만 입었을 뿐이신데 즐거움이 여기까지 전해져 오네요.

  9. 도쿄도민 2019.12.09 09: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Firework는 요즘도 자주 듣고 있는 곡입니다.
    좋은 노래죠.

  10. 북커홀릭 마지 2019.12.09 09: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파티 드레스가 정말 이쁘네요. 따님한테도 잘 어울리고 너무 이쁘세요. ^^ 너무 이쁘시다고 전해주세요~!!!
    좋은 시간 보내셨길 바래요.

  11. MingGu footprint 2019.12.09 09: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파티 드레스 맞추셨네요. 너무 이쁘고 잘 어울리신당 ㅎㅎㅎ
    christmas time is here 너무 잔잔하고 좋은거 같아요~

  12. 멜로요우 2019.12.09 12: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드레스랑 구두가 잘어울리네요. 예쁜나이때 이렇게 찍으면 평생남을거같아요. ㅋ 저는 벌써 나이가..ㅠ

  13. 참교육 2019.12.09 18: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드레스 멋지십니다.
    아름다운 음악 감사합니다.

  14. 아웃룩1000 2019.12.09 19: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멋진 변신입니다. 드레스 멋져용..

  15. 깜구 2019.12.09 19: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포스팅잘봤습니다^ㅇ^ (blogshare.co.kr)에서 수익형 블로그 '티스토리'와 애드센스 정보를 알려드리고 있어요~ 모든 정보는 무료로 이용 할 수 있다는 점! 블로그 유입도 가능하시니 한번 놀러와주세요~!

  16. 청두꺼비 2019.12.09 21: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가봉을 잡고?!? 맞춤 드레스인가 보네요!! 짱 부러워요!! 게다가 예쁜 구두까지!! 변신한 따님 아름답습니다! ^0^

    • Deborah 2019.12.09 22: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서오세요. 저기 보이는 예쁜 구두는 제꺼에요. 제가 파티에 갈려고 산 구두입니다. 예쁘게 봐 주셔서고맙습니다.

  17. 꿍스뿡이 2019.12.09 22: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첫번째 글을 읽고 지금 글을 봤습니다.
    아라에 대한 이야기도 잘 읽었습니다.

    저는 데보라님의 글을 볼때의 아라의 이미지는 당당한 모습이라는 인상만 가지고 있는데
    아픔을 가지고 있는지는 이번에 처음 알았습니다.

    아라에게 제 이야기가 전달될지 모르지만
    '한국에 있는 세종의 레고 조립하는 철없는 아저씨가(30대인데 결혼을 했으니.. ㅠㅠ)
    아라의 모습은 정말 예쁘다' 고 꼭 전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18. 채안맘마미 2019.12.09 23: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너무 아름다우시네요!!
    여자는 정말 예쁜옷과 예쁜구두신으면 정말!!너무 행복하죠>_< 정말 여자의변신은무죄죠!!

  19. 행복한 요리사 2019.12.09 23:5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라님도 드레스도 아름답고
    멋진걸요... 정말 여자의 변신은
    무죄인가 봅니다.^^

  20. G-Kyu 2019.12.10 17: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렇게 파티를 하고, 새로운 변신도 하시니 정말 예쁘십니다
    평소에는 또 어떤 모습이신지 잘 못봤지만, 어느 때나 예쁘실 거 같아요 :)

  21. liontamer 2019.12.10 22: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라님 이뻐요! 그리고 구두도 화려하고 이쁘군요~ 깨알같이 살짝 등장하신 데보라님 귀여우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