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 왔어요. D - 55

from Kids/Noel 2020. 11. 24. 08:57

노엘이 놀러 왔단다. 이렇게 반가운 손님이 올 줄 몰랐다. 궁금하고 해서 오늘 노엘의 집을 방문할까 했는데 이렇게 손수 부모의 힘을 빌어서 방문을 해준 것이다. 노엘과 좋은 시간을 보내고 함께 하는 즐거움이 있었다. 어린 신생아를 돌보는 일은 작은 것부터 관심을 가지고 봐야 한다는 사실이다.

 

사실은 노엘의 부모가 부부의 시간을 보내기 위해서 할머니 집으로 잠시 방문한 것이다. 이틀간 노엘을 봐 달라고 하는데, 손자를 보는 것이라 힘들어도 잠시 뿐이고 마냥 귀여운 모습에 빠져들고 만다. 웃고 말하는 것에 반응해주면 나도 모르게 잠시의 불편함은 잊어버린다. 손자를 보는 낙을 이제야 알 것 같다.

 

 

사랑을 많이 받고 있는 노엘은 행복할 것이라 생각된다. 온 가족이 육아에 참여하고 함께 해주니 감사하고 늘 지켜 봐주고 반응하는 모든 것이 신기할 뿐이다. 이제는 더 큰 기쁨으로 우리 가족의 아름다운 사랑이 되어 버린다. 아름다운 노엘은 오늘이 55일 되는 날의 일기를 적었다. 하루가 지나면 또 다른 날이 오듯이 노엘의 성장도 하루가 빠르게 변화되고 있었다.

 

 

노엘의 성장일기 생후 55일

웃고 반응해주는 모습을 보면서 깨어 있는 시간이 더 많이 늘어나고 있었다. 밤에는 4시간 정도는 푹 잠을 자고 있어 다행이었다.

같이 놀아주면 이렇게 좋아한다. 할아버지와 장단이 잘 맞는다.

이런 어린 시절의 기억은 성장하면 알 수가 없다. 그래서 사진의 발명이 이렇게 고마운 순간이다.

울려고 하는 모습도 예뻐 보이기만 한다.

오늘의 예쁜 모습은 이렇게 여러 장의 사진으로 다 정리가 되었다. 이 순간은 다시 돌아오지 못하지만 사진은 그 순간을 기록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웅 2020.11.24 09: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기 보는게 힘들지만 그만큼 너무 귀엽기도 해요 ^^

  2. jshin86 2020.11.24 09: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점점 감정 표현이 많아지는거 같아요.

  3. 파아란기쁨 2020.11.24 09: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하루가 다르게 영글어 가는 노엘 정말 이쁘게 잘 보고 갑니다.

  4. 휴식같은 친구 2020.11.24 09: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금세 많이 큰 느낌이네요.
    노엘의 웃는 모습 너무 귀엽네요.

  5. 봉이아빠요리 2020.11.24 10: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 엄청 귀여워요 ..우리 아들이도 이렇게 쪼맨할때가 있었는데 그게 언제인지 이제 기억도 ㅎㅎㅎ

  6. Jajune+ 2020.11.24 11: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노엘 웃는 모습에 절로 미소가 번지네요~^^

  7. Nerim(느림미학) 2020.11.24 11: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방긋 환하게 웃어주는 모습이 너무 이쁘네요.

  8. 이청득심 2020.11.24 13: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에구~~~ 이뻐라~^^
    웃는 모습이 천사같슶니다.ㅎㅎㅎ
    하루하루 쑥쑥 커가는 노엘의 모습이 너무 이뻐요^&^

  9. 여퐝 2020.11.24 14: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글 잘보고 갑니다. 오늘로써 코로나 대응 2단계 입니다. 조금만 더 힘내시죠 같이.

  10. 로시난테를타고 2020.11.24 15: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너무 사랑스런 천사의 눈빛과 아름다운 시간을 보내고 계시는 할아버지시네요
    행복하신시간 부럽습니다 ^^

  11. 꿩국장 2020.11.24 16: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쑥쑥 크네요 :)

  12. 춈덕 2020.11.24 17:1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정말 예쁘고 인형 같군요.
    하루하루 노엘을 보는 재미가 다르실 것 같아요.
    행복해 보이세요^^

  13. 피터팬의 소풍 2020.11.24 18: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 이젠 이목구비 더욱 뚜렸해졌네요. 눈도 마주치고 웃기도하고 배고프면 울음으로 의사표시를 하고 할아버지 품에 안긴 모습이 너무 편안해 보이고 귀엽습니다.ㅎㅎ 귀염귀염...넘침.
    사진도 사진인데 할머니의 정성스런 블로그 기록이 노엘한테도 역사가 되겠네요.

    • Deborah 2020.12.16 18: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예전에 달지 못했던 댓글 지금 달아 드리고 있어요. 한 동안 바빠서 답글을 달아 드리지 못해 미안해요.
      그래도 꾸준히 찾아 주시니 블로거가 운영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귀염 귀염 하다는 표현 좋은데요.
      네 그래서 역사를 사진으로 기록합니다.

  14. 운동좋아하는성진 2020.11.24 19: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웃는 모습이 참 예쁘네요~^^

  15. H_A_N_S 2020.11.24 20: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쁜 아가의 웃음과 할아버지의 함박웃음이 제게도 전해지는 행복한 순간입니다ㅎㅎ

  16. 또링또링 2020.11.24 20: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노엘이 할아버지한테 무슨 할말이 있는거 같은데요 ㅎㅎ

  17. T. Juli 2020.11.25 03: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모두 사랑하는 우리 귀염둥이 노엘

  18. 싸나이^^ 2020.11.25 08:3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노엘이 웃는 모습은 정말...ㅎㅎㅎ

  19. 버블프라이스 2020.11.25 11: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옷도 표정도 너무 예쁘네요^^

  20. liontamer 2020.11.29 23: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노엘 눈망울 너무너무 이뻐요!

    • Deborah 2020.12.16 18: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우리 노엘이 많이 컸어요. 또 보러 오세요. ㅎㅎㅎ 이제는 77일 넘었네요.
      잘 지내고 계시지요?
      행복한 날 되시길 멀리서 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