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flamenco guitar is a guitar similar to a classical guitar but with a thinner top and less internal bracing. It is used in toque, the guitar-playing part of the art of flamenco." (reference from wiki) 

What do you think of when you hear the sound of flamenco guitar? Thoughts of passion and romance come to my mind. It is a very passionate guitar sound and filled with emotions. I don't know about you but I do like this kind of instrumental music. There are no lyrics, but you can enjoy the music. Music plays a thousand words into the guitar strings. When you want to feel great music, this is the sound you want to hear.


Let's listen to the beautiful sounds of the flamenco guitar.

 

"플라멩코 기타는 클래식 기타와 비슷하나 윗 부분이 얇게 되어 있고 안은 가볍게 되어있다. 기타는 플라멩코의 예술적인 연주를 돋보이게 하는 것으로 돌림힘을 사용하기도 한다."

(위키인용글)


플라멩코 기타를 듣게 되면 무엇이 생각날까? 내 마음에는 로맨스와 열정이 떠오른다. 아주 열정적 기타 사운드와 충만한 느낌이 함께 하고 있다. 여러분은 어떻게 들릴지 모르겠지만, 필자는 이런 연주 음악을 좋아한다. 가사말은 없지만 즐길수 있는 음악이다. 음악 연주는 수천마디의 말을 기타줄에 담고 있었다. 멋진 음악을 느끼기를 원한다면 이런 사운드가 안성맞춤 일것이다.


아름다운 플라멩코 기타 사운드를 들어 보자.

플라멩고 기타는 나일론 줄을 사용하는 점은 클래식 기타와 같지만, 바디를 더 가볍게 만들어서 들고 치기 쉽도록 만들어진 악기입니다, 여기에 손가락을 손톱쪽으로 연이어 밀면서 치는 플라멩고 주법을 사용하여 연주하는 것이지요. 그리고 베이스와 바리톤, 테너, 소프라노 의 4가지 사이즈가 있습니다.(인터넷 인용글 참조)



Oscar Sher - Aranjuez Adagio

You and I walk to the beautiful garden fill with lovely melodies. Just feel it. You will get there.

당신과 내가 아름다운 멜로디가 가득한 정원을 걸어가고 있다. 그냥 느껴보라. 당신도 그기에 도달 할테닌까.



Sabicas - Punta y Tacón

One drop, two drops, three drops of rain is falling on the ground. Walk with me, and we shall dive into this pool of music.

한방울, 두방울, 세방울, 빗방울이 땅에 떨어진다. 나와 함께 걸어보자, 음악이라는 물속으로 다이버를 해보자.



Alex Fox - To The Gypsies (1994)

I get a sense of passion and romance from this tune. Let's dance with the beautiful rhythm. 

로맨스와 정열을 박자로 느꼈다. 아름다운 리듬과 함께 춤을 추자.



Paco Peña - En las Cuevas 

It reminds of a past memory of love. The sound is so close to me and it will fill my mind with memories of the past.

지나간 사랑의 추억을 떠오르게 한다. 소리는 점차 가까워져 지나간 추억들로 가득채운다.



Govi - Noches en Andalucía 

This rhythm is full of emotion, and the repeated sounds make me feel good. How about you? The music stirs up feelings within you.

리듬이 풍만한 감정으로 반복되는 소리가 기분을 좋아지게 한다. 당신은 어떤가? 음악은 당신의 감정을 돋운다.



Jesse Cook -Gypsy

The "Gypsy" sounds like a passionate serenade of a gypsy woman. It has wonderful sounds to enjoy the moment.

짚시 사운드는 집시여인의 정열적인 세레나데이다. 아름다운 소리로 순간을 즐긴다.


Armik - Gypsy Flame

The Flame words explain about this music already. My heart trembled with this melody.

불타는 이라는 단어가 음악에 대해서 이미 설명 해주고 있다. 내 마음은 이 멜로디와 함께 떨렸다.




Young & Rollins - Fire Dancer

Come to think of it, the flamenco guitar song titles often use "fire" or "gypsy". I think the two words are connected to each other.

생각해보니 플라멩코 기타 노래 타이틀은 "불" 이나 "집시"를 종종 사용한다. 두 단어가 서로 연결되기 때문일게다.




Gipsy Kings - Recuerdo Apasionado

Sailing on a peaceful open sea, it reminds me of the sound of traveling. It makes feel the excitement and nostalgia of love.  

조용한 바다를 항해하는 그런 여행을 가져다주는 소리였다. 음악은 흥분과 사랑의 향수를 느끼게 만든다.



Vicente Amigo - Roma

The gentle breeze blows, and it gives a longing for someone. It has me waiting for the moment when lovers meet together.

잔잔한 솔바람이 불고 누군가를 그리워함을 가져다준다. 연인의 만남이 이루어 지는 순간을 기다려지게 한다.




Paco de Lucia - Entre dos aguas (1976)

 Bass guitar sounds like a heavy heart and it leads to sweet melody. The listener gets a pleasant feel from this music. It has remarkable guitar sounds.

베이스 기타 소리는 마음을 무겁게 하지만 달콤한 멜로디로 이끈다. 듣는이로 하여금 이런 음악의 즐거운 느낌을 갖게 해준다. 주목할만한 기타 사운드이다.



Andrés Segovia - Estudio Remembranza

How beautiful and elegant is this music! Andrés Segovia's music is so delicate, sweet and gentle.

얼마나 아름답고 고상한 음악이였던가! 안드레아 세고비아의 음악은 그렇게 섬세하고 달콤하면서도 부드럽다. 



Ramón Montoya - Soléa

Old sounds of Ramón Montoya's Soléa is a wonderful classic. Its sweet harmonies get stuck in your head. I love this kind of romantic and melancholy music.

오래된 라몬 몬토야의 Soléa는 아름다운 고전의 사운드이다. 달콤한 하모니는 내 머리속에 각인이 된다. 이런 종류의 로맨틱하고 멜랑콜리한 음악을 좋아한다.


Today, I listened to whole lot of list of Spanish instrumental guitar music. They use the flamenco guitar sound. There is no particular time to listen to this kind of music. Just listen to it any time of day, and you can feel it. Just what is music for? Day and night, you can easily listen to this sound. Shall we?


오늘, 스페인의 기타연주 음악을 많이 듣게 되었다. 그들은 플라멩고 기타 사운드를 사용하고 있다. 이런 음악은 특별한 시간대에 듣지 않아도 된다. 그냥 어느 시간대에 들어도 느낌을 받게된다. 음악이란게 그런게 아닌가? 밤과 낮, 당신이 이런 사운드를 쉽게 들을 수가 있다. 우리도 들어 볼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IT넘버원 2018.10.08 05: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도 정말 멋지고 매력적인 음악 감사합니다.!
    즐거운 한주 되세요.^^

  3. 코리아배낭여행 2018.10.08 06: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기타의 소리가 마음속까지 전해져오는 느낌을 주네요.
    행복한 시간되세요.

  4. 핑구야 날자 2018.10.08 06: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스페인 여행 갔던 생각이 나는군요 정열의 플라멩고를 다시 한번 떠올리게 되어 기분이 좋네요

  5. 봉리브르 2018.10.08 07: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가을의 낭만을 마음속 깊이,
    그리고 가득 느끼기에 너무나 좋은 곡들입니다.
    덕분에 이번 한 주 차분하면서도
    열정적인 하루하루 보낼 수 있겠습니다.
    아름다운 곡들 잘 듣겠습니다..^^

  6. pennpenn 2018.10.08 07: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플라멩코 춤 추는 무희만 봐도
    우리 가족이 2년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생활하면서
    플라멩코룰 보았던 기억이 되살아납니다.

  7. 청결원 2018.10.08 07: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한주 시작 이네요~
    이번주도 활기찬 시작 잘 하시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8. 풀칠아비 2018.10.08 08: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Aranjuez Adagio 반복해서 듣고 있습니다.
    플라멩고 기타가 따로 있는지 몰랐네요. ^^

  9. 밀크로드 2018.10.08 09: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덕분에 너무 잘보고 갑니다 ~~

  10. 스티마 2018.10.08 10: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Oscar Sher외에는 낯설은 음악들 입니다.
    마치 클래식기타를 치는 것 같지만, 주법이 엄청 현란하네요. ^^
    그래서 더 흥이 나는 것 같구요

  11. viewport 2018.10.08 10: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기타서율속에 많은 얘기들이 묻어있는듯합니다 귀에익은 음악들도 많구요 영화엔딩으로도 많이들었던 곡들도요^^

  12. 그냥사이다 2018.10.08 11: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음악에 문외한인 제가 들어서 어깨가 들썩거리는 연주가 참 좋네요 ^^ 아무 이유없이 선인장이 떠오르는 건 왜일까요? ㅎ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ㅎ

  13. 까칠양파 2018.10.08 14: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개인적으로 밤에 들어야 더 좋은 거 같아요.빠른 템포인데, 그 안에 슬픔이 담긴 거 같아서, 낮보다는 밤에 더 잘 어울려요.ㅎㅎ

  14. 원당컴 2018.10.08 14: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플라멩고의 선율이 아름다운 하루네요.^^좋은 곡 잘듣고 가네요... 즐거운 한주 되세요...

  15. 시대적상승 2018.10.08 15: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역시 음악은 너무 아름다운것 같아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16. 아침5시 2018.10.08 18: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 덕분에 너무 잘보고 갑니다 ~~

  17. 루비™ 2018.10.08 18: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플라멩고 기타곡 너무 좋아하는 곡인데 감사합니다.
    듣고 있으니 저절로 가슴이 아려오네요.

  18. Zoom-in 2018.10.08 20: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기타 연주가 듣기 좋습니다.
    활기찬 한주 되세요.

  19. 밥짓는사나이 2018.10.09 22: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쌀쌀해지는 가을날씨 탓인지
    기타선율이 더없이 멋지게 느껴지네요.
    마치 스페인의 어느 작은 술집에서 라이브음악을 듣는듯요.. 불현듯 스페인여행이 가고싶어지네요...

  20. peterjun 2018.10.10 01: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플라멩고 기타 사운드 멋지네요.
    이 계절에 듣기 좋은 음악 같아요.
    어릴 적 통기타, 어쿠스틱, 일렉, 클래식기타 다 쳐봤었는데....
    옛추억이 생각나기도 하네요. ㅎㅎ

  21. TheK2017 2018.10.13 03: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첫번째 기타 연주 다 들으니
    설민석의 역사 특강이 나오네요. ^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