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도 저작권 소송으로 번지게 되는 레디오헤드의 creep곡이 Lana Del Rey라는 미국 팝 가수가 곡을 도용했다고 한다. 레디오헤드는 그녀를 저작권 보호법 위반으로 소송을 걸게 된다. Lana Del Rey는 이런 유명한 곡인것을 알면서도 저작권 위반이 아닌 순수 창작으로 만들어낸 노래라고 말했다. 소송 준비중에 있는 레디오헤드의 곡은 누가 들어봐도 저작권 위반임을 알려준 사례가 아닌가 한다. 이런 민사소송으로 번졌던 락계의 유명한 곡들을 여러분께 소개할 시간을 가져 보도록 하겠다. 오늘 들어 볼 곡들은 너무나 유명해서 소송이 된 노래가  원곡으로 착각했던 분들도 많이 계실줄로 안다. 어떤 노래들이 저작권을 위반했는지 알아보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



"Sweet Little Sixteen" 

척베리가 직접 작사,작곡했던 Sweet Little Sixteen 노래는 1958년에 나왔던 노래였다. 그가 위의 노래를 불렀을 당시에는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상위권을 누렸던 곡이였다. 이런 노래를 가사말만 고스란히 바꿔서 새로운 곡인냥 세상에 내놓았던 그룹이 있었다. 여러분도 잘 아실 비치 보이스라는 60년대 인기몰이를 했던 그룹이였다. 그들의 노래  "Surfin' U.S.A." 라는 곡은 1963년도에  Brian Wilson에 의해서 가사말만 바꾸어서 세상에 내놓았다. 하지만 위의 곡이 척 벨리의 곡보다 더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누렸다.

"Surfin' U.S.A."

비치보이스의 ( The Beach Boys)의 "Surfin' U.S.A." 는 소송에 휘말리자 그룹 매니져인 Murry Wilson이 합의를 보게 되었지만 척베리의 곡이라고 공식적으로 올려진것은 1966년부터라고 한다. 이렇게 들어보면 다 알 수가 있는 리듬을 카피 하다시피한 곡이 되어 버렸던 노래가 오늘날 여러분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던 "Surfin' U.S.A."라는 곡이였다.



The Chiffons - He´s So Fine 

1963년도에 히트를 치게 되었던 The Chiffons의 노래 "He´s So Fine " 곡을 인용해서 인기를 누렸던 가수가 있었다. 1970년도 "My Sweet Lord"라는 곡으로 조이지 해리슨이 내놓았던 곡이 저작권을 위반하게 되었다. 그는 비틀즈라는 그룹의 맴버였고 싱글 앨범으로 내놓았던 노래가 빌보드차트에서 1위를 나타내는 신기루를 보여 주기도 했었다. 

George Harrison -My Sweet Lord

우리가 생각하기엔 조오지 해리슨이 오리지날 노래로 생각해왔었으나 아무도 모르게 숨기고 있었다. 원곡의 사운드를 고스란히 빌려와서 자신의 노래라고 세상에 알리고자 했지만 원작자는 따로 있었던 것이였다. 그의 노래는 원곡보다 더 큰 히트를 치게 되었고 소송으로 나가자 패소하게 되었고 그는 벌금형을 내야 했었다. 1981년도에 법원에서는 $1,599,987달러를 지불하라고 명했지만  $587,000 로 합의를 본 사건이였고, 그는  1998년도까지 그의 이름만 버젓이 노래에 서명 되었다고 한다. 이런 문제로 아주 긴 법정 싸움으로 번졌던 노래였다.



Huey Lewis And The News - I Want A New Drug

1984년도 Huey Lewis And The News가 발표했던 "I Want A New Drug"을 발표했지만 위의 곡을 고스란히 도용한 가수가 있었다. 레이 파커 주니어는 고스터바스터의 주제곡을으로 유명한 동명 타이틀의 곡이 저작권 위반으로 법정으로 가게 될 상황이였지만, 1995년도에 서로 비밀 협상을 맺게 되어서 일단락이 되는듯 했었다.


Ray Parker Jr. - Ghostbusters

레이 파커 주니어는 Huey Lewis And The News와의 비밀 협상을 지키지 않았고 이런 댓가로 결국 법정에 서게 된다. 이렇게 법정 싸움이 되는것을 막고자 했지만 결국 돈이 가져다 주는 영향력에 어쩔수 없이 그 계약을 깨트리고 법정에 서게 된 사례가 아닌가 한다. 원작자가 누구인지 알면서도 모른척 자신의 곡으로 주장하는 사람들에게 본때를 보여준 사례가 아닌가 한다.



Queen - Under Pressure

1981년 유명한 그룹 퀸의 프레디 머큐리와 데이빗 보위가 함께 했던 노래 Under Pressure라는 노래를 통채로 도둑 맞을뻔한 사건이 있었다. 그들의 곡을 도용한  바닐라 아이스라는 랩퍼는 결국 그룹 퀸이 소송을 갈 뻔했지만, 법정 밖에서 해결한 케이스가 되었다.



Vanilla Ice - Ice Ice Baby

 Ice Ice Baby는 1989년도 바닐라 아이스가 댄스곡으로 내놓았을때 선풍적인 인기를 몰았던 노래였다. 결국 그들은 퀸의 곡임을 인정하고 곡에다 그들의 이름도 실어주는 조건과 소액의 금액을 지불 했다는 후문이 돌았던 저작권과 관련된 노래였다.



The Hollies - The Air That I Breathe

1974년도 곡으로 알려진 홀리스의 The Air That I Breathe 노래는 레디오 헤드라는 그룹이 음을 도용하게 된다. 그들은  "Creep" 노래로 저작권을 위반 했었다. 그래서 법정 밖에서 소송이 없이 해결된 사례로 남았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상황이 바뀌게 되었다. 

Radiohead - Creep

레디오 헤드가 자신들의 시그니쳐와도 같은 노래 Creep곡을 도용했다고 Lana Del Rey와 사전에 협상을 시도 했으나 그녀는 트위트를 통해서 40%로의 음악적 크레팃을 주겠다고 말했었다. 하지만 레디오 헤드는 그들의 사인과도 같은 곡임으로 100프로 인정 해달라고 했었다.


Lana Del Rey - Get Free 

그들의 말이 억지라고 Lana Del Rey는 반박했고 결국 레디오헤드는 그녀의 처신에 못마땅해서 법정으로 고소하게 되었다. 현재 법정싸움을 준비하고 있는 상태이며 그녀의 2017년도에 나왔던 Lust for Life 앨범에 수록된 Get Free 라는 곡이 수난을 맞이 하게 된다. 모두들 그녀의 주장이 옳지 않다고 말하고 있으며 레디오 헤드의 곡임을 인정해야 한다는 측이 압도적이였다. 정작 레디오헤드도 저작권을 위반 했으며 역으로 고발하는 사건으로 치닫게 되었던 사건이였다. 지금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레디오 헤드의 "Creep"가 되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울릉갈매기 2018.01.12 15: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늘 문제가 대두되는 저작권이기도 한것 같아요~
    새해 인사가 많이 늦었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영도나그네 2018.01.12 16: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너무나 유명한 노래들은 항상 이런 저작권 문제가
    따르더군요..
    그만큼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노래이기 때문 같기도 하구요..
    좋은 자료 잘보고 갑니다..

  4. 드래곤포토 2018.01.13 20: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무튼 귀가 즐거운 음악입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

  5. 멜로요우 2018.01.15 12:5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유명한곡들이 많은데 이렇게 저작권문제가 있었네요. 그만큼 인기있고 사랑받고 있기때문에 관심들이 모이는거같아요

  6. 울트라맘 2018.01.15 13: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작권에 꼭 지켜줘야되는데, 좋은곡들은 역시 사랑을 많이 받네요.
    덕분에 좋은 곡 알아갑니다.

  7. _Chemie_ 2018.01.15 20: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surfin' USA 는 정말 충격적이네요!
    전 곡은 전혀 모르는 곡이었는데 surfin' USA는 정말 너무 유명한 곡이잖아요!!!

  8. 꿈의벨벳 2018.01.16 15: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한번씩은 들어봤을만한 음악이네요

  9. *저녁노을* 2018.01.17 05: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연있는 곡들이군요.
    잘 듣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0. 2018.01.22 11: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1. 강봥옵써 2018.01.23 15: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은 노래방에서 노래 부를때도 가수,작곡가, 제작자에게 저작료가 들어간다고 하네요.
    예전에 비해서 저작권 보호가 잘되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도 무료 다운로드 등 저작권 침해가 있는것 같아요..

  12. 2018.01.29 21:4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3. 귀요미디지 2018.01.29 23: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 더 민감한게 저작권인거 같아요
    비슷 비슷한거 같기도 하고 그러네요
    헹복날 날 되세요 ^^

  14. T. Juli 2018.01.30 03: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역시 모두 유명한 곡이라 저작권 소송이 되네요
    50년 이전은 전부 카피하고 멋대로 사용하다가
    이제 50년부터는 제재를 당하고
    그러고 보면 찬송가가 제일 유명 작곡가 곡이 많으니.

  15. 2018.01.30 11:1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6. IT넘버원 2018.01.31 16: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도 잘 듣고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17. liontamer 2018.01.31 16: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잘 지내고 계세요? 한국은 요즘 한파 아니면 미세먼지가 몰아닥치는 날씨가 반복되고 있답니다. 업뎃이 뜸해서 잘 계시는지 궁금해 글 남겨봅니다 :) 오늘 좋은 하루 보내세요!

  18. 2018.02.04 13:0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9. 에스델 ♥ 2018.02.07 10: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작권 소송이 되었던 유명한 곡들이란
    제목에 알맞게 소개해 주신 곡들 모두
    귀에 익숙한 곡들이네요.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 H_A_N_S 2018.02.07 23: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 한국도 선미라는 가수의 주인공이란 노래가 표절시비에 휘맗렸는데 그냥 소리소문 없이 넘어가더라고요. 정말 좋아했던 크립이라 안타깝네요...ㅎㅎ

  21. 절대강자! 2018.02.13 21: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 너무나 조용하시길래 "뭐하시나?" 싶어서 들어봐 봅니다 ㅎㅎ
    이곳에선 설날이 며칠 남지 않았답니다. 데보라님도 새해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빨리 복귀하시구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