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ving in America/The Two of Us

예배의 자율화 마스크 자율화를 외치는 미국

by Deborah 2021. 8. 29.

미국은 종교의 자유를 아주 중요시 여기고 있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교회 문을 닫고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리고 있던 사람들이 이제는 오프라인으로 나오고 있어요. 교회의 자율성을 가지고 코로나와 대립을 하고 있는 중입니다. 그런 가운데 아프가니스탄의 문제가 터지고 많은 미국 민간인이 아직도 그곳을 빠져나오지 못한 상황이라 합니다. 

 

 

필자가 다니는 교회는 마스크 자유와 더불어 예배의 자율성을 강조하고 있어요. 즉 코로나 감염이 우려되면 집에서 예배를 보고 그런 것과는 상관없으면 교회로 나오라고 합니다. 물론 남편의 신앙심도 있고 우리 가족은 이렇게 매주 교회에서 예배를 드리고 있습니다. 주변의 시선과 상관없이 예배를 드리는 모습은 한국에서는 상상을 할 수 없으리라 생각됩니다.

 

 

필자의 코로라도 스프링스 교회는 천명 정도의 인원이 참여하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24시간 기도회를 갖게 되었네요. 시간을 정해서 교회에 가서 기도를 드리고 오면 됩니다. 쉽게 말하자면 24시간 기도 릴레이로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남편이 교회의 소 그룹의 리드로 섬김을 받게 되었네요. 

 

 

여러 사명 감당을 하고 있는 남편을 보면서 이번 미국의 여러 정치적 이슈와 더불어 코로나가 아주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각 주마다 코로나 바이러스 대처 법이 달라서 어떻게 나오는지 모르겠는데요. 여기는 공공 기관과 병원 등에서 꼭 마스크를 착용을 권하고 있습니다. 단 학교는 각 지역마다 마스크 법이 달라서 어떤 곳은 착용해야 하는 곳도 있고요. 하지만 딸이 다니는 고등학교는 마스크 자율화가 되어 있다고 합니다.

 

 

학교에 마스크 하고 다니는 사람은 눈에 보일 정도로 미미한 수치를 자랑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네요. 교회의 마스크 자율화와 예배의 자율화 모든 것이 미국이기에 가능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물론 코로나 바이러스가 완벽하게 퇴치되지 않은 상항으로 보면 여전히 자신의 몸을 보호해야 할 의무는 있지요. 24시간의 기도가 큰 힘을 발휘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인간의 능력으로 되지 않을 때는 신의 힘을 빌립니다. 모든 기도가 하늘에 상달되었으면 좋겠어요.

반응형

댓글22

    이전 댓글 더보기
  • 징글징글 코로나 ~ 제발 끝이 왔으면 좋겠네요
    답글

  • 참교육 2021.08.30 05:39 신고

    영궁에서 종교의 자유를 찾기 위해 세운 ㅏ라니까요. 사실상 기독교 국가이지요. 그런데 그 정신을 살리는 나라였으면 좋으련만...
    답글

  • 핑구야 날자 2021.08.30 06:22 신고

    사랑으로 서로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방법을 찾는게 중요한 거 같아요
    답글

  • 空空(공공) 2021.08.30 06:24 신고

    아직 한국은 마스크 자유화는 요원합니다
    내년이어야 가능할지도
    답글

  • 신상계란 2021.08.30 06:43 신고

    아이고.. 왜 오프라인은 안되는지 이해를 못하겠네요...
    답글

  • 싸나이^^ 2021.08.30 09:30 신고

    사람들이 많이 모이면 그만큼 감염확률이 높은데 너무 위험하지 않을까요 ?
    자기 몸은 자기 스스로가 지켜야 하잖아요.
    마스크는 이제 생활의 선택이 아니라 필수가 되어야합니다.
    적어도 코로나 종식을 선언하는 날까지...
    답글

  • MovingMovie 2021.08.30 10:36 신고

    이젠 정말 모두가 지쳤네요ㅠㅠ 얼른 사태를 끝내고 다들 전처럼 돌아가길 바래봅니다
    답글

  • 드림 사랑 2021.08.30 10:40 신고

    하루 빨리 코로나가 끝났으면 좋겠어요
    답글

  • 비르케 2021.08.30 10:54 신고

    어서 이런 답답한 시간들이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 Brett D.H. Lee 2021.08.30 14:17 신고

    아이고... 그저 시간이 해결하리라 기다리는것도 힘들지요 ㅠ
    답글

  • 변이가 너무 잘생겨서 아직 마스크 자율화는 위험하지 않나 걱정이 됩니다 ㅜㅜ
    답글

  • ilime 2021.08.30 15:35 신고

    코로나 정말 지긋지긋합니다 ㅠㅠㅠ
    빨리 저도 마스크를 벗고 자유롭게 돌아다닐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어요.
    답글

  • Za_ra 2021.08.30 16:29 신고

    코로나 진짜 답도 없고,~
    언제쯤이면 소멸될지 ㅠㅠ
    모두가 고생이 이만저만 아니네요
    답글

  • 온돌 바키 2021.08.30 20:56 신고

    하루하루 ....지쳐가네요...
    답글

  • 도생 2021.08.30 21:40 신고

    법이 있지만, 나라마다 재난에 대처하는 정책이 다르다는 것이 확연이 느껴집니다.
    행복하세요^^
    답글

  • 파아란기쁨 2021.08.31 09:28 신고

    저는 마스크 자율화가 되더라도 마스크를 끼고 다닐것 같네요.
    매년 환절기만 되면 기침 감기를 달고 살았었는데~
    코로나로 마스크를 일상생활화 하다 보니 작년과 올해는 기침/감기 때문에 고생하지를 않네요~
    답글

  • jjaustory 2021.09.01 08:30 신고

    시드니는 아직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리고 있어요.
    우리 열심히 기도해보아요...
    정말 코로나 넘 밉네요 ㅜ
    답글

  • 꿩국장 2021.09.02 16:24 신고

    저희도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리는데, 많이 아쉽더라구요

    줌으로 소그룹모임도 하는데, 아무래도 모임에 소홀해지고 참여 못하는 일도 많이 생기더라구요
    오랜만에 온라인으로 모임에 참여하시는 분이 그동안 힘들었던 일 이야기 하는데 한분이 울기 시작하니 다 같이 울고 막 그랬어요. TMI를 좀 하자면 정말 친했던 친구가 급성백혈병으로 갑자기 돌아가셨는데, 너무 우울한데 직장에 나가서는 일만 하고 당연히 주변 사람들한테 본인의 힘듦을 이야기하지 못했나보더라구요. 그게 쌓이고 싸여서 ㅠㅠ

    이게 유독 특정 종교에 국한되는게 아니라 사람이 사회로 부터 isolated되는 것 같아서 너무 안타깝더라구요 특히 혼자 사시는 분들은 그동안 교회에서 care받던것을 못하게 되면서 더 외롭고 더 힘들어 하시는 것 같았어요 ㅠㅠ

    이제 어느 정도 많은 사람들이 백신을 맞고 나서는 진짜 with covid-19로 전환해야 하지 않을까 싶어요.
    답글

  • sword 2021.09.04 07:28 신고

    한국 천주교에서 만든 이미지가 생각나네요
    하느님의 아드님인 예수님이 오셔도 마스크는 쓰셔야 하고 백신도 맞으셔야 한다고...
    그저 웃으라 만든거 같지만... 자신의 몸을 지키기 위한것인데 너무 가볍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네요 ㅠㅠ
    답글

  • 백사모 2021.10.12 22:18 신고

    미국 코로나관련 예배상황 알수있어서 좋았습니다 ^^
    답글